YTN

'사전선거운동' 자유한국당 박찬우 의원 1심에서 벌금 3백만 원

실시간 주요뉴스

전국

'사전선거운동' 자유한국당 박찬우 의원 1심에서 벌금 3백만 원

2017년 02월 15일 16시 2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사전선거운동 혐의로 기소된 자유한국당 박찬우 의원이 1심에서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벌금 3백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

대전지방법원 천안지원은 지난해 총선을 6개월여 앞두고 개최한 당원 단합대회의 경우 참가자 가운데 상당수가 비당원이어서 사전선거운동에 해당한다고 판단했습니다.

박 의원은 항소할 뜻을 밝혔으며, 최종심에서 벌금 백만 원 넘는 형이 확정되면 당선이 무효 처리됩니다.

이문석 [mslee2@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