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때아닌 4월 봄 날씨, 서울 16℃...오후부터 中 스모그

실시간 주요뉴스

계절상으로는 겨울이지만, 오늘은 마치 4월, 봄철 날씨만큼이나 따뜻하겠습니다.

오늘 아침 서울 기온은 5.1도로 예년보다 6도가량 높았는데,

낮에는 무려 16도까지 올라 예년 기온을 11도나 웃돌겠습니다.

특히, 남부 지방은 전주와 포항이 20도까지 오르는 등 날이 무척 따뜻하겠는데요.

다만 기온이 오르는 만큼, 일교차는 15도 안팎으로 크게 나겠습니다.

아침, 저녁으로는 옷차림 따듯하게 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대체로 맑은 하늘이 예상되지만,

오후부터 강원 북부에는 약한 비가 살짝 내리겠고요.

동해안 지역은 대기가 더욱 메말라가겠습니다.

오늘 동해안과 서해안은 초속 20m 이상의 강풍까지 몰아치겠습니다.

대형 화재 예방과 시설물 관리에도 각별히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낮 기온은 대부분 지역에서 15도를 웃돌겠습니다.

서울 낮 기온 16도, 대전과 광주 19도, 울산은 20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주말과 휴일에도 예년 기온을 크게 웃돌며 추위 걱정 없겠고요.

다음 주 초반에는 전국에 겨울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지금은 대기 질이 양호하지만,

오늘 오후부터 중국발 스모그가 유입되며 서쪽 지방의 대기 질이 탁해집니다.

오늘은 서울 등 수도권과 충남이, 주말인 내일은 그 밖의 중서부와 전북 지역까지 먼지 농도가 짙어질 것으로 보이니까요.

호흡기 건강관리에도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그래픽 : 김현진


YTN 홍나실 (hongns223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