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추위 점차 강해져...흐리고 서쪽 중심 약한 눈비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 아침 출근길 어제보다 옷차림 더 따뜻하게 하고 나오셔야겠습니다.

추위의 기세가 점점 더 강해지고 있는데요.

현재 서울 기온은 영하 3.8도로, 어제 같은 시각보다 4도가량 낮고요.

찬 바람에 체감하는 추위는 이보다 더 심합니다.

특히 내일은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8도까지 곤두박질하면서,

때 이른 추위가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추위 대비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강원 북부와 경북 북부 지방에는 한파주의보가 발령 중인 가운데,

현재 기온부터 살펴보면,

서울 영하 3.8도, 대관령 영하 6.9도, 대전은 영하 0.9도까지 떨어지면서,

어제 같은 시각보다 4~5도가량 낮게 나타나고 있고요.

낮 동안에도 종일 찬바람이 불며 춥게 느껴지겠습니다.

오늘 서울 한낮 기온 3도, 청주 6도, 광주와 창원은 9도가 예상됩니다.

오늘도 대체로 흐린 가운데,

아침부터 밤 사이 수도권과 충청, 전북을 중심으로

1cm 안팎의 눈이나 비가 조금 내리겠는데요.

내린 눈비가 얼어붙어 빙판을 이루는 곳도 있겠습니다.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주 후반까지 서해안을 중심으로 눈이나 비가 자주 내리겠고요.

이번 추위는 다가오는 일요일부터 점차 누그러질 전망입니다.

한편, 동해안 지역은 여전히 대기가 무척 메말라 있는 가운데,

바람도 강하게 불고 있어, 산불 등 화재 위험성이 무척 큽니다.

불씨관리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래픽: 김현진



YTN 윤수빈 (su753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