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온화한 오후, 내일도 큰 추위 없어...밤부터 초미세먼지

실시간 주요뉴스

바람이 다소 불긴 하지만, 확실히 추위가 누그러진 게 느껴지는 오후입니다.

현재 서울 기온은 영상 4.9도로 예년 기온을 2도가량 웃돌고 있고요, 비교적 온화함이 감돌고 있습니다.

다만, 낮 기온이 크게 오르는 만큼 일교차도 크게 벌어지겠습니다.

퇴근길에는 여전히 영하권 추위가 나타나니까요, 체온조절 잘 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전국 하늘에 구름이 많이 지나고 있습니다.

내일 새벽까지 강원도에는 최고 3cm의 눈이 내리겠고요,

경기 북부에는 5mm 미만의 비가 조금 내리겠습니다.

서울 등 그 밖의 수도권에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 오전부터는 하늘이 차차 개겠습니다.

눈비 소식이 없는 동쪽 지방을 중심으로는 여전히 '건조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겨울철 화재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한파특보'가 모두 해제된 가운데, 내일 아침 기온은 예년 기온을 3∼7도가량 웃돌겠습니다.

서울 영하 2도, 대전 1도, 광주 2도가 예상됩니다.

내일 낮 기온은 오늘보다는 낮겠지만, 여전히 예년기온을 웃돌며 추위 걱정 없겠습니다.

서울 3도, 대전 6도, 부산 12도가 예상됩니다.

당분간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요, 한파 수준의 큰 추위는 없을 전망입니다.

오늘 밤부터는 대기가 정체하고, 중국발 스모그가 유입되면서 중서부 지방의 공기가 탁해지겠습니다.

내일은 더 많은 지역에서 초미세먼지가 짙게 나타날 것으로 보이니까요.

최신 미세먼지 정보를 잘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원이다입니다.



YTN 원이다 (wonleeda9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