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중부 오후부터 비, 최고 70mm...남부 '폭염주의보'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은 중부와 남부 지방의 날씨가 다릅니다.

중부 지방은 오후부터 비가 내리며 기온이 30도 아래에 머물겠지만 남부 지방은 33도 안팎의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특히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대구는 34도까지 오르는 등 남부 지방은 어제보다 더 더운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남부 지방에서는 시원한 옷차림 해주시고, 중부 지방에서는 우산을 꼭 챙겨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서울 등 중부 지방은 하늘빛이 무척 흐립니다.

정오 무렵 수도권 지역부터 비가 시작돼, 퇴근길에는 그 밖의 중부와 경북 북부까지 비가 확대하겠고요.

늦은 밤, 수도권의 비는 대부분 잦아들겠습니다.

이후 내일은 주로 남부 지방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내일까지 경기 동부와 영서, 충청과 전북에 최고 70m의 비가 내리겠고요.

이 지역은 오늘 오후부터 내일 오전 사이 시간당 30m 안팎의 강한 비가 집중되는 곳이 있겠습니다.

서울 등 그 밖의 지역에는 5~5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또한, 오늘 오후 한때 호남 내륙에는 소나기가 지나는 곳이 있겠습니다.

오늘 비가 내리는 중부 지방은 어제보다 기온이 1~2도가량 낮아지겠습니다.

서울과 춘천의 낮 기온은 28도로 예상되고요.

남부 지방은 대구 34도, 광주 32도 등 어제보다 조금 더 높겠습니다.

비가 그친 뒤 주말과 휴일에는 전국적으로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일요일에는 뚜렷한 비 소식 없이 대체로 맑을 전망입니다.

오늘 중부 서해안과 강원 산간에는 바람이 무척 강하게 불겠습니다.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홍나실입니다.



YTN 홍나실 (hongns223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