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경북 올해 첫 '폭염주의보'...내륙 곳곳 요란한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부터는 다시 더위에 대한 대비가 필요하겠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은 26.4도로, 어제 같은 시각보다 5도나 높고요.

경북 경산 하얗읍 기온은 이미 33도를 넘어서며 한여름 더위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특히 앞으로도 경북 지역은 이틀 이상 체감 온도가 33도를 웃돌 것으로 예상되면서, 올해 첫 폭염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이 지역에 계신분들은 더위에 지치지 않도록, 수분 섭취를 충분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낮 더위 속에 오늘도 대기 불안정으로 인한 소나기 예보 있습니다.

예상되는 소나기의 양은 5~40mm가 되겠고, 지역별로 강수 차가 크게 나겠습니다.

특히, 소나기가 내리는 동안 벼락과 돌풍이 동반되거나,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습니다.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낮 동안 대부분 지역에서 30도 안팎의 기온을 보이며 덥겠습니다.

오늘 낮 기온 서울과 대전 29도, 광주 30도, 대구는 3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주말인 내일은 전국적으로 체감온도가 30도를 웃도는 곳이 많겠습니다.

또, 내일 새벽 수도권 지역에는 비가, 오후부터는 중북부에 소나기가 지나겠고요,

모레 오전에도 경기 북부와 영서 북부를 중심으로 또 한차례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이후 다음 주부터는 본격적인 여름 장마가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월요일 제주도를 시작으로 주 중반에는 남부 내륙도 점차 장마권에 들 것으로 보이는데요.

특히 남해안에는 집중 호우를 동반할 가능성이 있는 만큼,비 피해 없도록 미리 대비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윤수빈입니다.



YTN 윤수빈 (su753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