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휴일 때 이른 여름 더위...밀양 33.6℃·대구 32.7℃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일요일인 오늘 전국이 맑은 가운데, 때 이른 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남부 지방은 올해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기록한 곳이 많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날씨 알아봅니다. 권혜인 캐스터!

[캐스터]
네, 청계천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볕이 무척 강해 보이는데, 서울 기온이 몇 도까지 올랐나요?

[캐스터]
네, 벌써 여름이 찾아온 듯 기온이 크게 올랐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 25.8도를 보이고 있습니다.

오늘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기온이 크게 올랐는데요,

밀양의 기온이 33.6도까지 오르며 전국에서 가장 높고요,

대구의 기온이 32.7도까지 오르는 등 남부 지방은 올해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기록한 곳이 많습니다.

월요일인 내일은 소나기 소식 없이 전국 맑겠습니다

다만 대기 질은 탁하겠는데요,

대기가 정체되면서 수도권과 충남, 전북 지역은 오전에, 영서와 충북, 영남 지역은 오후 한때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이겠고요,

경기 남부 지역은 종일 미세먼지가 짙게 나타나겠습니다.

외출 시에는 미세먼지 차단이 되는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하시기 바랍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과 대구 17도, 대전 16도로 오늘보다 조금 높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29도, 대전 31도, 광주 30도, 대구 32도로 오늘보다 높아 덥겠습니다.

모레와 글피에는 서울 한낮 기온이 30도까지 오르겠고요,

영남 지역을 중심으론 올해 첫 폭염 특보가 내려질 가능성도 있습니다.

때 이른 더위는 목요일, 서울 등 중부 지방에 비가 내리며 누그러지겠습니다.

현재 동해안과 경북 내륙, 대구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강원 산간과 경북 산간에는 강한 바람까지 불고 있으니까요,

산불 등 대형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불씨관리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권혜인입니다.



YTN 권혜인 (hyein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