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때 이른 더위 계속...대구 32℃, 오후 동쪽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일요일인 오늘, 전국이 맑은 가운데 때 이른 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특히 대구는 32도까지 올라 올 들어 가장 덥겠고

오후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동쪽 지방에 소나기가 내린다는 예봅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어제도 낮엔 덥던데, 오늘도 덥다고요?

[캐스터]
네, 어제가 여름이 시작된다는 절기 '소만'이었는데요.

어제도 초여름 날씨였는데, 오늘은 어제보다 더 덥습니다.

남부 지방은 무려 30도를 웃돌면서 올 들어 가장 더운 곳도 있겠는데요.

서울 낮 기온 27도로 어제보다 조금 높겠고

대구 32도까지 올라 한여름 기온이 예상됩니다.

그래도 습도가 낮은 편이라 불쾌감은 덜 하겠고요.

그늘 아래에선 쾌적함이 감돌겠습니다.

한낮엔 자외선과 오존 모두 강하겠습니다.

낮엔 반소매가 어울리지만 해가 지면 기온이 빠르게 떨어집니다.

아침 저녁으론 선선하니까요.

여벌의 옷도 챙겨 나가시는 게 좋겠습니다.

[앵커]
오늘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고요?

[캐스터]
네, 오늘도 낮 동안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소나기가 지나는 곳이 있겠습니다.

영동과 경북 산간, 경북 북부 동해안인데요.

양은 5에서 10밀리미터로 적겠지만,

돌풍과 벼락을 동반하겠고

우박이 떨어지면서 요란하게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시설물 사고와 안전사고 없도록 유의하셔야겠고요.

오전에 경기 북동부와 강원 중북부, 경북 동해안은 빗방울 정도 예상됩니다.

양이 적어서 건조한 날씨는 계속됩니다.

여전히 영동과 대구 등 경북 일부 지방에는 건조주의보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특히 오늘 오후까지 강원 산간과 경북 산간은 강한 돌풍이 예상됩니다.

건조한 날씨에 바람까지 불어 작은 불씨가 큰 불로 번질 수 있으니까요.

불 조심, 또 조심 해주시기 바랍니다.

[앵커]
오늘도 미세먼지 걱정은 없나요?

[캐스터]
네, 그렇습니다.

오늘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가 '좋음'에서 '보통' 수준으로 쾌적하겠습니다.

하지만 오늘 밤에 경기 남부와 충남 지역은 일시적으로 '나쁨'이 예상되는데요.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되고 대기 정체로 미세먼지가 축적되면서

내일은 대기 질이 안 좋을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 경기 북부, 충남, 전북은 오전에

영서와 충북, 영남은 내일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단계가 예상됩니다.

당분간 미세먼지 예보도 잘 확인해 주셔야겠습니다.

[앵커]
마지막으로 이번 주 날씨 전망은 어떨까요?

[캐스터]
네, 이번 주는 마치 계절의 시계가 두 달가량 빨라질 것 같습니다.

오늘 대구에 이어 서울도 30도까지 기온이 오르겠는데요.

자세한 이번 주 날씨 전망, 살펴볼까요?

오늘 서울 낮 기온이 27도인데, 내일은 29도, 화요일은 30도까지 오릅니다.

대구는 수요일까지 폭염에 가까운 수준의 때 이른 더위를 보이겠는데요.

이에 따라 영남 지역을 중심으론 올해 첫 폭염 특보가 내려질 가능성도 있습니다.

이 더위는 언제까지 이어질 지도 궁금하실 텐데요.

목요일에 중부 지방에 비가 내리면서 고온현상이 누그러들 전망입니다.

[앵커]
지금까지 기상팀 유다현 캐스터와 날씨 전망 알아봤습니다.



YTN 유다현 (dianayoo@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