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강원, 영남 30℃, 곳곳 소나기...내일 맑고 낮 더위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오늘 강원도 영남 지방을 중심으로 30도 안팎의 낮 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지역에는 오늘 소나기 가능성도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윤수빈 캐스터!

서울은 많이 덥지는 않은데, 강원도와 영남과 기온이 많이 올랐군요?

[캐스터]
네, 오늘은 수도권보다 강원도와 영남 지방이 많이 덥습니다.

서울은 현재 25도를 조금 웃도는 정도여서 오히려 어제보다 더위가 덜합니다.

하지만 강원도와 영남 지방은 기온이 30도에 육박하는 곳이 많아 마치 여름 날씨처럼 더운 느낌이 드실 겁니다.

이들 지역에서는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오후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은 전국 하늘에 가끔 구름만 많이 끼겠고요, 낮에는 여전히 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대기 정체로 인해, 수도권 지역은 미세먼지 농도가 종일 '나쁨' 수준을 유지하겠습니다.

당분간 뚜렷한 비 소식 없이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의 건조함은 점점 더 심해지겠습니다.

현재 강원 영동과 충청 이남 곳곳으로 여전히 건조 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동해안 지역에는 바람도 강하게 불겠습니다.

산불 등 화재 발생하지 않도록, 불씨관리 철저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습니다.

서울과 대전 15도, 광주는 14도가 예상됩니다.

한낮에는 10도 이상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덥게 느껴지겠습니다.

서울 한낮 기온 26도, 광주 27도, 대구는 29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남은 한 주간도 대체로 맑고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주 후반으로 갈수록 날은 더 더워질 전망입니다.

내일은 대체로 맑은 날씨를 회복하면서 전국의 자외선 지수가 높게 치솟겠습니다.

외출하실 때는 자외선 차단에도 꼼꼼히 신경 써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윤수빈입니다.


YTN 윤수빈 (su753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