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이틀째 강추위, 낮에도 체감 영하권...대기 건조

실시간 주요뉴스

추위의 기세가 꺾일 줄을 모릅니다.

오늘 서울 아침 기온은 영하 9.9도로 어제보다 추웠는데요.

낮에도 기온이 크게 오르지 못하고 0도에 머물겠습니다.

여기에 찬바람까지 가세하면서 체감온도는 영하 3도를 밑돌겠습니다.

강추위가 주 후반까지 이어지는 만큼 계속해서 한파에 대한 대비가 필요하겠습니다.

오늘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도 '좋음'~'보통'수준으로 대기 질도 깨끗하겠는데요,

다만, 서울과 전남, 동쪽 지방에는 여전히 '건조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최근 산불 등 대형 화재가 잇따르고 있는 만큼 화재 예방에 각별히 신경 써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낮 기온은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서울 0도, 대전 3도, 대구 4도, 광주는 5도가 예상됩니다.

특히 중부지방은 체감온도가 영하권에 머물며 종일 춥겠습니다.

내일 오후부터 저녁 사이 서울을 비롯한 내륙 곳곳에 또다시 눈이 내리겠고요, 이후에는 동해안과 제주도에 눈·비 예보가 있을 뿐 내륙은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예년보다 추운 날씨는 목요일인 모레 아침까지 이어진 뒤 누그러질 전망입니다.

당분간 동해안을 중심으로는 너울성 파도가 높게 일겠습니다.

해안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원이다입니다.


YTN 원이다 (wonleeda9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