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날씨] 출근길 영하권 강추위...한낮에도 바람 강하게 불어

실시간 주요뉴스

12월의 시작부터 영하권 강추위가 찾아왔습니다.

찬 공기가 밀려오며 밤사이 기온이 뚝 떨어졌는데요.

현재 서울 기온은 영하 1.6도를 보이고 있고요, 아침 사이 기온은 1~2도 정도 더 내려가겠습니다.

여기에 찬바람이 더해지며 체감온도는 영하 9도 선까지 곤두박질하겠고, 한낮에도 체감 추위는 종일 영하권에 머물겠습니다.

현재 대부분 지역의 하늘은 맑게 드러나 있지만, 충청과 호남 지방은 서해상에서 지속적으로 눈비구름이 유입되는 모습인데요,

오늘 오후까지 약한 비와 함께 제주 산간에는 최고 3cm의 눈이 쌓이겠습니다.

출근길,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영하권 추위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파주 영하 2.1도, 춘천 영하 0.8도, 서울 영하 1.6도까지 떨어졌습니다.

낮 동안 전국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며 어제보다 3에서 많게는 7도가량 낮겠습니다.

서울 2도, 대전 4도, 대구 6도에 머물겠습니다.

내일은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4도로 오늘보다 춥겠고요.

금요일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눈이나 비가 지나겠습니다.

이후 휴일까지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정보였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