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연일 최고 더위, 서울 37℃...주말 더 덥다

[날씨] 연일 최고 더위, 서울 37℃...주말 더 덥다

2021.07.23. 오후 2:3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뜨거운 열기가 계속 쌓이면서 연일 올여름 최고 더위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주말인 내일도 열대야와 35도를 웃도는 찜통더위가 이어진다고 하는데요.

기상캐스터 연결해 자세한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신미림 캐스터!

어제도 더웠는데, 오늘은 더 덥다고요?

[캐스터]
연일 덥다고 말하기도 지치는 날씨입니다.

마치 거대한 찜통 안에 들어온 듯 숨이 턱턱 막히고 있는데요.

낮 동안 강한 일사가 더해지며 현재 서울 기온은 35도까지 올랐고, 앞으로 37도까지 치솟으며 하루 만에 올여름 최고 기온을 경신하겠습니다.

더위에 지치지 않도록 건강관리 잘 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오전 10시를 기해 충북과 경북 등 내륙 곳곳으로 또 한차례 폭염경보가 확대했습니다.

오늘도 전국에서 가장 더운 곳은 수도권 지방으로, 현재 경기도 하남시 덕풍동의 기온이 37.3도, 서울 동작구 사당동 36.4도까지 올라 있는데요.

앞으로 기온은 1~2도가량 더 오르며 어제보다 더 덥겠습니다.

낮 동안 강한 볕에 전국의 자외선 지수가 '매우 높음' 수준까지 치솟겠습니다.

햇볕에 노출 시 수십 분 이내에도 피부 화상을 입을 수 있는 만큼, 자외선 차단제는 필수고요, 모자나 양산도 꼭 챙기시는 게 좋겠습니다.

오늘 오후 한때 경기 동부와 강원 내륙에는 강한 소나기가 지나겠고, 주말에는 비 소식 없이 맑은 가운데 열대야와 찜통더위가 계속될 전망입니다.

무더위가 장기화하면서 온열 질환 위험도 커지고 있습니다.

야외에서는 '물, 그늘, 휴식' 이 세 가지를 꼭 실천해주시고요, 차량에 어린이를 홀로 두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지금까지 YTN 신미림입니다.

YTN 신미림 (shinmr21@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