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오늘도 찜통더위, 서울 36℃...주말 더위 절정

[날씨] 오늘도 찜통더위, 서울 36℃...주말 더위 절정

2021.07.23. 오전 10:2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오늘도 더위의 기세가 심상치 않습니다.

맑은 하늘에 볕이 내리쬐며 기온이 빠르게 오르고 있는데요.

아직 오전이지만, 서울 기온은 벌써 31.2도까지 올라 있고요,

한낮에는 36도까지 오르며 또다시 하루 만에 올여름 최고 기온을 경신할 것으로 보입니다.

더위에 지치지 않도록, 외출 시 통풍이 잘되는 시원한 옷차림 해주시기 바랍니다.

연일 밤낮 없는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밤사이 서울의 최저 기온이 27.2도, 제주 26.3도 등 수도권과 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열대야가 나타났는데요.

한낮에는 푹푹 찌는 찜통더위가 맹위를 떨치겠습니다.

오전 10시를 기해 충북과 경북 등 곳곳으로 또 한차례 폭염경보가 확대한 가운데,

고양과 춘천 37도, 서울과 광주 36도, 대구 34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무더위가 장기화하면서 온열 질환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야외에서는 '물, 그늘, 휴식' 이 세 가지를 꼭 실천해주시고요,

차량에 어린이를 홀로 두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오늘 오후 한때 경기 동부와 강원 지방에는 강한 소나기가 지나겠고요,

주말인 내일은 서울 낮 기온이 37도까지 치솟아 더위가 절정에 달할 전망입니다.

낮 동안 강한 볕이 내리쬐며 전국의 자외선 지수가 '매우 높음' 수준까지 치솟겠습니다.

외출 시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히 덧발라 주시고요, 모자나 양산도 꼭 챙기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YTN 신미림입니다.

YTN 신미림 (shinmr21@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