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783명| 완치 19,771명| 사망 377명| 검사 누적 2,206,365명
[날씨] 내일까지 중부 500mm↑ 폭우, 서울 등 전국에 호우특보
Posted : 2020-08-08 21:53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남부 지방에는 이틀 사이 50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밤사이에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국지적으로 강한 비가 집중될 것으로 보여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기상센터 연결해 자세한 호우 상황 알아봅니다. 박희원 캐스터!

남부지방에 내리던 강한 비가 잦아들고, 이제는 중부 지방의 빗줄기가 굵어지고 있다고요?

[캐스터]
네, 남부 지방의 비는 소강상태에 접어들었지만, 앞으로 문제는 중부 지방입니다.

현재 레이더 영상 보시면, 강한 비구름대가 수도권과 영서 지방으로 유입되고 있는 모습인데요,

서울 동대문에는 시간당 10mm 이상의 다소 강한 비가 내리기 시작했고, 강원 원주에는 시간당 30mm 안팎의 세찬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어제와 오늘 500mm 안팎의 비가 내린 남부 지방은 잠시 비가 그쳤지만, 다시 서해상에서 비구름이 유입되며
밤사이 비가 더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서울과 경기 북부 지역에 호우주의보가 확대됐고요, 호남과 경남 내륙에는 계속해서 호우경보가 발령 중입니다.

남부 지방은 내일 새벽까지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중부 지방은 모레 새벽까지 국지적으로 강한 비가 집중되겠습니다.

일단 내일까지 중부지방 많은 곳에 500mm의 폭우가 더 쏟아지겠고요, 전북 북부와 경북 북부, 경남 남해안으로도 150mm 이상의 많은 비가 더 내리겠습니다.

여기에 중부 서해안 지역은 호우와 만조 시기까지 겹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내일 오전과 밤사이 중부 서해안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수위가 높아집니다.

각별히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국적인 장맛비는 다음 주 초반까지 이어지겠습니다.

중서부 지방은 다음 주 후반까지 비가 계속되며 역대 최장 장마가 이어질 전망입니다.

기상센터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