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주 지진 진원, 양산단층 아니라 다른 단층"

실시간 주요뉴스

기상센터

"경주 지진 진원, 양산단층 아니라 다른 단층"

2016년 09월 29일 05시 0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경주 지진 진원, 양산단층 아니라 다른 단층"
지난 12일 발생한 경주 강진이 양산 단층이 아닌 다른 단층에서 일어났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연세대 지구시스템과학과 홍태경 교수는 12일 발생한 강진과 그 이후 발생한 여진들을 분석한 결과 지진이 양산 단층을 가로지르는 또 다른 단층에서 발생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홍 교수는 규모 5.1의 전진과 5.8의 본진, 이후 발생한 주요 여진이 모두 같은 방향의 단층면에서 일어난 것으로 분석됐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주 강진이 최대 200km에 달하는 양산 단층이 아닌 미확인 단층에서 발생했다는 것은 가까운 시일 내에 이 부근에서 대형 지진이 추가로 일어날 가능성은 낮아졌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하지만 거대 활성 단층인 양산 단층이 움직인다면 규모 6 이상의 강력한 지진이 일어날 수 있는 만큼 지속적인 경계가 필요하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하고 있습니다.

김진두 [jd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