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SSG에 '고춧가루' 뿌린 한화...롯데, 5년 연속 PS 탈락

실시간 주요뉴스

프로야구 최하위 한화가 정규시즌 1위 확정까지 매직넘버 1을 남긴 SSG의 발목을 잡았습니다.

SSG 선발 박종훈은 한화 타자들에게 난타당하며 1회도 버티지 못하고 5점을 내준 채 교체됐습니다.

5이닝 4실점을 기록한 한화 선발 신인 문동주는 타선의 지원을 받아 데뷔 첫 승리를 거뒀습니다.

은퇴를 앞둔 이대호가 투런포를 터뜨린 롯데는 두산에 대패하면서 5년 연속 포스트시즌 탈락이 확정됐습니다.


YTN 이지은 (je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