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 오현경, 오늘(5일) 발인...60년 연극 인생

원로 오현경, 오늘(5일) 발인...60년 연극 인생

2024.03.05. 오전 10:17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원로 오현경, 오늘(5일) 발인...60년 연극 인생
사진=오센
AD
연극계 거목인 배우 故 오현경 씨가 오늘(5일) 영면에 들었다.

발인은 이날 오전 8시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신촌 장례식장에서 거행됐다. 오전 9시에는 마로니에공원 야외극장에서 고인을 기리는 영결식 및 노제가 진행됐다. 장지는 천안공원묘원이다.

앞서 1일 유족에 따르면, 오현경 씨는 이날 오전 9시 11분께 김포의 한 요양원에서 별세했다. 고인은 지난해 8월 뇌출혈로 쓰러진 뒤 약 6개월 넘게 투병 생활을 해왔으나 끝내 병마를 이기지 못하고 눈을 감았다. 향년 88세.

故 오현경 씨는 2017년 먼저 세상을 떠난 아내인 배우 윤소정 씨와 사이에서 딸인 배우 오지혜, 아들 오세호 씨를 뒀다.

1936년생인 고인은 1955년 유치진 작가의 작품 '사육신'으로 첫 무대에 올랐다. 이후 극단 실험극장 창립 동인으로 활동하며 '봄날', '휘가로의 결혼', '맹진사댁 경사', '3월의 눈' 등에 출연했다.

1961년 KBS 공채 탤런트 1기로 연예계에 입문해 드라마 'TV 손자병법'(1987~1993)에 출연했다. 1992년에는 이 작품으로 KBS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받았다.

고인은 팔순이 지나서도 연극 '레미제라블'에 출연하는 등 왕성하게 활동했다. 1985년 동아연극상 남자연기상, 1991년 서울연극제 연기상, 2009년 대한민국 연극대상 남자연기상, 2011년 서울시 문화상 연극 부문 등을 수상했다. 2013년에는 보관문화훈장을 받았으며, 대한민국예술원 회원으로 선출됐다.

YTN 공영주 (gj920@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