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노영국, 오늘(18일) 사망…'효심이네' 측 "갑작스런 비보"

배우 노영국, 오늘(18일) 사망…'효심이네' 측 "갑작스런 비보"

2023.09.18. 오후 1:2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배우 노영국, 오늘(18일) 사망…'효심이네' 측 "갑작스런 비보"
사진=MBC
AD
중견배우 노영국 씨가 사망했다. 향년 75세.

고인이 출연 중이던 KBS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 측은 오늘(18일) YTN에 "갑작스럽게 비보를 접하게 됐으며 추후 대책을 논의 중이다"라고 밝혔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알려졌다.

고인은 ‘효심이네 각자도생'에 강진범 역으로 출연 중이었다.

한편 1948년생인 노영국 씨는 1967년 연극배우로 연기에 첫 발을 내딛었다. 1975년 MBC 7기 공채 탤런트로 정식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태종 이방원’, '여명의 눈동자', '제국의 아침', ‘황홀한 이웃’, ‘사랑만 할래’, ‘무신’, ‘천만번 사랑해’, ‘주홍글씨’, ‘대왕세종’, 영화 ‘브라보 마이 라이프’ 등에 출연했다.

1988년에는 앨범을 발표하며 가수 활동도 했다. '사나이 빈가슴', '최고의 여인' 등이 사랑 받았다.

배우 서갑숙 씨와 1988년 결혼했으나 1997년 이혼했고, 2006년 재혼해 새 가정을 꾸렸다.

YTN 공영주 (gj920@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