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한국문화축제' 개막...광화문·잠실서 8일간 한류 축제

실시간 주요뉴스

K-팝과 힙합 등 음악 공연과 한식, 미용 전시를 망라한 한류 축제가 서울에서 개막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은 오는 8일까지 광화문과 잠실에서 '2022 한국문화축제'를 개최합니다.

어제(1일) 저녁 광화문광장에서 한류 열풍을 이끈 드라마를 주제로 개막제를 가진 올해 축제는 '인투 더-케이'(INTO THE-K)란 표어를 내걸고 국내외 팬들이 한류 행성 '더-케이'를 탐험하는 구상으로 마련됐습니다.

오는 7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콘서트에는 엔시티 드림, 스테이씨, 엑스지, 블랭키 등 인기 K-팝 가수들이 참가합니다.

오늘(2일)부터 8일까지 광화문광장과 잠실 보조경기장에서는 한식과 패션 등 한국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전시와 행사가 열립니다.

힙합, 재즈 등을 소개하는 '더케이 스테이지'도 일주일 동안 광화문광장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관객을 맞이합니다.

마지막 날인 8일에는 '더케이 퍼레이드'가 종로5가에서 광화문광장까지 이어집니다.



YTN 김태현 (kimt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