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선화랑 개관 45주년 기념전...'달의 마음, 해의 마음'

실시간 주요뉴스

선화랑 개관 45주년 기념전...'달의 마음, 해의 마음'
서울 인사동에 자리잡은 1세대 화랑 중 하나인 선화랑이 지난 15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개관 45주년 기념전을 열고 있습니다.

한국 미술계의 변화와 다양성을 담은 '달의 마음, 해의 마음' 기념전은 사실주의, 단색화, 미니멀 추상, 미디어 아트, 색의 표현성 등 5개의 주제에 따라 작가 51명의 작품 100여 점을 선보였습니다.

국내 미술계의 각 세대와 기조를 대표하는 작가들이 상당수 최신작을 포함해 다양한 작품을 출품했습니다.

1977년 문을 연 선화랑은 미술문화 계간지 '선미술'(1979∼92년)을 펴내고 주목할만한 작가를 선정하는 '선미술상'(1984∼2010년)을 만들었습니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윤진섭 미술평론가는 "미술잡지와 미술상을 모두 만든 화랑은 선화랑이 유일하다"며 "바람직한 미술시장 형성을 위해 작가들의 개성이 발휘될 수 있도록 멍석을 깔아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YTN 김태현 (kimt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