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폭행 연루 승려 "부끄러운 행동...깊이 참회한다"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 강남 봉은사 앞에서 조계종 노조원이 승려 2명에게 폭행당한 사건과 관련해 사건에 연루된 승려가 참회문을 냈습니다.

이 승려는 참회문을 통해 신체에 물리적 위해를 가했던 행동에 대해 당사자에게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스님과 불자에게 심려를 끼친 부끄러운 행동이었고, 국민과 사회에 불편한 마음을 들게 한 잘못을 깊이 참회한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제아무리 순간의 감정을 다스리지 못했다 하더라도 사죄와 참회가 마땅한 과실이라며 자숙과 큰 경책으로 삼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봉은사 측은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불필요한 물리적 충돌이 발생한 것은 출가수행자로서 지켜야 할 계율에 어긋난 것이라며 관련 후속조치를 이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YTN 최아영 (cay2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