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현장영상+] "위성의 통신기의 송수신 기능 등 모두 정상 확인"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어제 발사된 누리호는 주 탑재 위성인 차세대 소형위성 2호기를 비롯해 모두 8기의 실용 위성을 550km 궤도에 운송했습니다.

이들 위성이 원래 계획대로 지상과 온전히 교신이 이뤄졌는지가 궁금한데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교신 시도 결과를 지금 발표합니다.

현장 연결합니다.

[조선학 / 과기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
현재 상황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먼저 차세대 소형위성 2호입니다.

발사 당일 어제 19시 58분경 대전 카이스트 인공위성연구소 지상국 안테나를 통해서 첫 시도에 차세대 소형위성과의 초기 교신을 성공한 데 이어서 오늘 새벽에는 차세대 소형위성 2호와대전 및 해외 지상국을 통해서 7차례 추가 교신이 이루어졌습니다.

오늘 7차례 교신에서는 위성의 원격 검침 정보를 수신하였고 위성 자세의 정상적인 태양 지향 상태를 확인하였습니다.

또한 위성의 통신기의 송수신 기능, 명령 및 데이터 처리기 기능, 전력기 태양판의 점검해서 모두 정상임을 확인하였습니다.

앞으로 7일간 위성 상태를 계속 점검하면서 차세대 소형위성 2호의 자세를 안정화시켜 나갈 예정으로 있습니다.

그리고 향후 3개월간 초기 운용을 거쳐서 탑재체 점검 및 임무 준비를 수행하고 이후 본격적으로 정상 임무활동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차세대 소형위성 2호는 향후 2년간 태양 동기 궤도에서 지구를 하루 15바퀴 돌면서 임무를 수행할 예정으로 있습니다. 다음은 한국천문연에서 제작한 도요샛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도요샛 1호기 가람은 어제 20시 03분경 비콘 신호를 수신하였으며 이후 교신을 시도할 예정입니다. 도요샛 2호기 나래는 오늘 06시 40분경 비콘 신호를 수신한 데 이어 양방향 교신까지 성공하였습니다. 도요샛 3호 다솔, 4호기 라오는 기지국에서 아직 비콘 신호가 확인되지 않고 있으나 추가로 계속 시도할 예정으로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3기의 산업체 제작 큐브위성의 상황을 말씀드리겠습니다. 루미르 T1원은 어제, 어제 23시 07분경 비콘 신호 수신을 통해 위성의 위치를 확인하였으며 내일 이후 교신을 시도할 예정입니다.

나머지 1기 큐브위성의 경우 아직 비콘이 수신되지 않았으나 향후 비콘 수신 및 교신 성공을 시도할 예정입니다.

큐브위성은 형상과 동적 성격상 비콘 수신까지 시일이 다소 걸릴 수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