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토 총장 "다음 달 정상회의서 우크라 지원·훈련 조율 합의할 것"

나토 총장 "다음 달 정상회의서 우크라 지원·훈련 조율 합의할 것"

2024.06.25. 오전 05:0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다음 달 미국에서 열리는 나토 정상회의에서 동맹국들이 우크라이나에 대한 안보 지원과 훈련 직접 조율에 합의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옌스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이 밝혔습니다.

스톨텐베르그 총장은 프랑스 파리 엘리제궁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회담한 뒤 "워싱턴 정상회의의 가장 시급한 의제는 우크라이나에 대한 추가 지원"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스톨텐베르그 총장은 또 우크라이나에 대한 장기적인 재정 지원도 제안했다며, 이는 우크라이나가 유엔헌장에 명시된 기본권인 자위권을 유지하도록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마크롱 대통령도 우크라이나에 대한 프랑스의 지원은 변함없고 앞으로도 유지될 것이라며 분명한 지지를 재확인했습니다.


YTN 박영진 (yjpar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