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또 난민촌 폭격...최소 25명 사망"

"이스라엘 또 난민촌 폭격...최소 25명 사망"

2024.06.22. 오전 04:0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이스라엘군이 가자지구 라파 북쪽에 있는 난민촌을 폭격해 최소 25명이 숨지고 50명이 다쳤다고 가자지구 보건부가 밝혔습니다.

라파 민방위대에 따르면 폭격이 이뤄진 곳은 이스라엘이 지정한 안전지대 바로 바깥쪽 해안으로 난민 텐트가 밀집한 지역입니다.

이스라엘군은 해당 지역에 대한 폭격 상황을 살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군은 지난달 26일 라파 난민촌에 공습을 가해 사망자 45명을 내면서 격렬한 국제적 비난을 불러온 일이 있습니다.

이스라엘은 하마스 전투원과 시설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하마스가 주거 지역에서 활동하는 탓에 민간인 사상자가 다수 발생하고 있다고 비난하고 있습니다.



YTN 김도원 (dohw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