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대통령 오늘 저녁 방북..."포괄적 전략 동반자 협정 준비"

푸틴 대통령 오늘 저녁 방북..."포괄적 전략 동반자 협정 준비"

2024.06.18. 오전 03:3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오늘 저녁 평양에 도착해 1박 2일간의 북한 방문 일정에 들어갑니다.

러시아는 이번 방북 기간에 여러 개의 중요한 문서에 서명할 예정이고, 특히 전략적 동반자 협정이 포함될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잔디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오늘부터 이틀 동안 북한을 국빈 방문한다고 러시아 크렘린궁이 발표했습니다.

같은 시각, 북한도 방북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조선중앙TV : 김정은 동지의 초청에 따라 블라디미르 푸틴 동지가 6월 18일부터 19일까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국가 방문하게 됩니다.]

푸틴 대통령이 북한을 방문하는 건 김정일 국방위원장 집권기인 2000년 7월 이후 24년 만입니다.

또 김정은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은 지난해 9월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입니다.

양측의 공식 발표가 나온 뒤 크렘린궁은 러시아 언론을 통해 보다 자세한 설명을 내놨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오늘 저녁 평양에 도착해 내일 정상회담 등 주요 일정을 소화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이번 방북 기간에 여러 개의 중요한 문서에 서명할 예정이며, 전략적 동반자 협정이 포함될 수도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두 정상은 회담을 마친 뒤 언론을 상대로 회견도 진행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안드레이 란코프 / 국민대학교 교수 : 우선 (푸틴의 방북)은 불가피합니다. 두 나라는 주로 군사-상업 협력과 같은 상업적 협력 관계를 활발하게 발전시키고 있습니다.]

푸틴 대통령의 방북 소식에 미국은 곧바로 우려의 목소리를 냈습니다.

미 국무부는 북러 군사협력 심화는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고, 러시아의 잔혹한 침략에 맞서 우크라이나를 지지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심각하게 우려할 흐름이라고 지적했습니다.

YTN 김잔디입니다.




YTN 김잔디 (jandi@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