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 20명 떼강도...2분30초 만에 보석상 '탈탈'

대낮 20명 떼강도...2분30초 만에 보석상 '탈탈'

2024.06.17. 오후 11:0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대낮에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보석상에 20명의 떼강도가 들이닥쳐 순식간에 보석들을 훔쳐 달아났습니다.

매장 CCTV에 강도극이 고스란히 담겼습니다.

박영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한 귀금속 가게

한 남성이 휴대전화를 들여다보며 서 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복면으로 얼굴을 가린 사람들이 우르르 몰려듭니다.

문이 열리지 않자 바로 망치와 쇠막대기 등으로 유리문을 깨부수고 안으로 들이닥칩니다.

강도에게 뭔가를 뺏기는 남성, 겁에 질린 채 벽에 붙어 주저앉아버립니다.

안쪽 문까지 부수고 들어간 복면 일당,

이번엔 진열대를 부수고, 귀금속을 쓸어담습니다.

매장 구석구석 빠짐없이 돌며 들고온 가방과 자루를 보석으로 가득 채우고 양쪽 바지 주머니도 채웁니다.

빠져나가는 마지막 순간까지 아쉬운 듯 돌아보고 양손까지 채워 나갑니다.

우르르 들어와 보석상을 탈탈 털고 빠져나가기까지 걸린 시간은 2분 30초 남짓

이 황당하고 어이없는 떼강도들의 활극은 매장 CCTV에 고스란히 담겼습니다.

일부는 차량 추격전 끝에 체포됐지만, 도난당한 귀금속이 얼마나 되는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현지 경찰은 이번 사건이 지난달 발생한 다른 강도사건과도 관련이 있는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박영진입니다.


영상편집: 한경희


YTN 박영진 (yjpar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