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놀이기구 고장...16m 상공에 매달려 '악몽의 30분'

미국 놀이기구 고장...16m 상공에 매달려 '악몽의 30분'

2024.06.17. 오후 11:0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미국의 한 놀이공원에서 360도 회전하는 놀이기구가 고장이 나 승객들이 30분이나 거꾸로 매달리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현지 시각으로 14일, 포틀랜드 오크스파크에서 승객 28명을 태운 원 모양의 놀이기구가 회전하다가 180도 뒤집히는 구간에서 작동을 멈췄습니다.

이 때문에 대부분 10대였던 승객들은 16m 상공에서 꼼짝없이 거꾸로 매달려 있다가 30분 만에 구조됐습니다.

현장에 도착한 911 소방대원들은 수동으로 놀이기구를 작동해 승객들을 지상으로 내렸습니다.

사고 당시 일부 승객은 정신을 잃거나 토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제의 놀이기구는 지난 2021년 운행을 시작한 이후 한 번도 사고가 발생하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놀이공원 측은 놀이기구의 운행을 잠정 중단하고 사고 원인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YTN 유투권 (r2kw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