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군검찰 "라파 공습 엄중...철저 조사할 것"

이스라엘 군검찰 "라파 공습 엄중...철저 조사할 것"

2024.05.27. 오후 6:1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팔레스타인 피란민 사망자 수십 명을 낸 라파 난민촌 공습과 관련해 이스라엘 군검찰이 매우 엄중한 사태로 규정하고 철저히 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군 검찰단장 이파트 토머 예루살미 소장은 이스라엘 변호사협회가 주최한 회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구체적인 사항은 아직 파악 중이지만 강도 높은 조사가 이뤄질 것이라며, 전쟁 중 민간인이 피해를 입은 데 대해 유감을 나타냈습니다.

앞서 현지 시간 26일 이스라엘군이 가자지구 남단 라파 서부의 인도주의 구역에 있는 난민촌에 공습을 가해 가자지구 민방위 당국 집계로 40명이 숨지고 65명이 다쳤습니다.

이스라엘군은 하마스 근거지를 정밀 타격한 것이라며 무장세력 고위 간부 2명이 사망했다고 주장했습니다.




YTN 김도원 (dohw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