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무인우주선, 착륙때 넘어졌을 수도...표면에 누워 있는듯"

"美 무인우주선, 착륙때 넘어졌을 수도...표면에 누워 있는듯"

2024.02.24. 오전 11:0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달에 착륙한 미국의 민간 무인 우주선 '오디세우스'가 달 표면에 측면으로 착륙해 옆으로 누워있는 상태로 추정된다고 이 우주선 개발기업 인튜이티브 머신스가 밝혔습니다.

스티브 알테무스 인튜이티브 머신스 최고경영자(CEO)는 현지시간 23일 미 항공우주국(NASA)과 함께 연 온라인 기자회견에서 "오디세우스가 착륙 지점에서 발이 걸려 부드럽게 넘어졌을 수 있다"며 "이 착륙선의 방향이 달 표면 쪽이라고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우주선이 속도를 줄이고 사선 방향으로 착지하는 과정에서 표면에 튀어나온 암석에 한쪽 발이 걸리며 쓰러졌을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이 회사는 전날 홈페이지와 소셜미디어 공지에서 "비행 관제사들이 오디세우스가 수직으로 서 있고 데이터를 전송하기 시작한 것을 확인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YTN 최영주 (yjchoi@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