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컨테이너선 충돌로 교각 절단...2명 사망·3명 실종

中 컨테이너선 충돌로 교각 절단...2명 사망·3명 실종

2024.02.22. 오후 4:2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중국에서 해상 교각이 선박과 충돌한 뒤 끊어져 다리 위에 있던 버스 등이 추락하는 사고가 났습니다.

중국 관영 CCTV는 오늘 새벽 5시 반쯤, 광둥성 광저우 앞바다에서 리신사 대교 아래를 지나던 빈 컨테이너선이 교각과 충돌해 상판 일부가 무너져 내렸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사고로 다리 위를 달리던 버스 등 차량 5대가 함께 추락해 2명이 숨지고 3명이 실종됐으며 3명이 구조됐습니다.

사고 당시 차량 3대는 컨테이너선 위에 떨어졌고, 버스 등 2대는 물에 빠졌는데, 이른 시간이라 버스엔 운전기사 외에 승객들이 타고 있지 않았습니다.

현지 매체들은 리신사 대교가 2022년 9월 선박 충돌 방지 시설 공사를 마무리할 예정이었지만, 완공이 올해 8월로 늦춰졌다며 시 당국은 공사 연기 이유를 밝히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YTN 강정규 (liv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