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인도 붕괴 터널에 갇힌 41명, 16일 만에 모두 구조

실시간 주요뉴스

지난 12일 인도 북부 히말라야산맥 지역에서 공사 중이던 터널이 붕괴하며 갇힌 인부 41명이 16일 만에 전원 구조됐습니다.

현지 매체들은 어제 우타르카시 지역 고속도로 터널 붕괴 사고 현장에서 인부들이 한 명씩 구조용 철제관을 통해 모두 밖으로 나왔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이들은 터널 입구에서 200m가량 떨어진 지점에서 약 60m 길이의 천장이 산사태로 무너져 내리며 터널 안에 갇혔습니다.

구조팀은 사고 직후 잔해를 관통하는 관을 투입해 인부들이 고립된 지점까지 닿게 한 뒤 산소와 음식, 물, 약품 등을 공급해왔습니다.

구조팀은 또 잔해 속에 통로를 만들면서 직경 80cm의 구조용 철제관을 터널 안으로 계속 투입해 결국 전원 구조에 성공했습니다.




YTN 김태현 (kimt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