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中, 타이완 여당 지방선거 참패에 "평화·안정 민의 반영"

실시간 주요뉴스

中, 타이완 여당 지방선거 참패에 "평화·안정 민의 반영"
타이완 지방선거에서 차이잉원 총통이 이끄는 민주진보당이 참패한 데 대해 중국 당국이 민심이 반영된 결과라며 타이완 독립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다시 드러냈습니다.

중국 관영통신 신화사에 따르면 주펑렌 중국 타이완사무판공실 대변인은 이번 지방선거 결과에 대해 "평화와 안정을 추구하고 잘 살아야 한다는 타이완 내 주류의 민의가 반영됐다"고 평가했습니다.

주 대변인은 이어 중국은 앞으로도 "타이완 동포들을 단결시켜 양안 관계의 평화적 발전을 추진하고 양안 동포의 복지를 증진할 것"이라며 타이완 독립과 외부세력의 간섭에 단호히 반대한다는 입장을 강조했습니다.

차이 총통이 이끄는 민진당은 21개 현과 시 단체장을 선출하는 지방선거에서 타이난시와 가오슝시 등 5곳에서 승리하는 데 그쳤습니다.

반면 제1야당인 국민당은 수도 타이베이를 비롯해 13개 지역에서 승리했습니다.

차이 총통은 이번 지방선거 패배의 책임을 지고 민진당 주석직에서 사퇴했습니다.



YTN 이경아 (ka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