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푸틴 "단극화 시대 종말...국제 안보지형 개선할 것"

실시간 주요뉴스

푸틴 "단극화 시대 종말...국제 안보지형 개선할 것"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은 "단극화 시대의 종말이 다가오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로이터, 타스 통신 등은 푸틴 대통령이 현지 시각 15일 모스크바 국제안보회의 환영사에서 "더 많은 나라가 독립적 행보를 택하면서 다극화 세계의 윤곽이 형성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러시아는 동맹, 협력국, 우호국 국민과 함께 국제 안보 지형을 적극적으로 개선할 것"이라며 "국제법에 대한 존중을 회복하고 유엔과 다른 대화 플랫폼의 지위를 강화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또 "서방의 주도권은 전 세계의 침체와 편협하고 반자유주의적인 전체주의를 뜻한다"면서 "서방은 손가락 사이로 빠져나가는 주도권을 유지하고자 어떤 다른 발전 경로도 제한하는 정책을 추구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와 함께 "미국은 아시아와 아프리카, 중남미에서 분쟁 가능성을 키우고 있다"며 "미국이 우크라이나 사태를 질질 끌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방이 우크라이나를 총알받이로 쓰는 것"이라고 비난했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