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美 독립기념일에 총기 난사 6명 사망·30여 명 부상...22살 백인 용의자 체포

실시간 주요뉴스

퍼레이드 시작 10여 분 만에 무차별 총기 난사
건물 옥상에서 퍼레이드 행렬 향해 총기난사 추정
무차별 총기 난사로 최소 6명 사망·30여 명 부상
용의자로 22살 백인 남성 로버트 크리모 3세 체포
[앵커]
미국 시카고 교외에서 독립기념일 퍼레이드 도중 무차별 총기 난사 사건이 일어나 적어도 6명이 숨지고 30명 이상이 다쳤습니다.

경찰은 22살 백인을 유력한 용의자로 체포했습니다.

국제부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원배 기자!

미국 독립기념일 퍼레이드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졌다고요?

[기자]
네 총격 사건이 일어난 곳은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교외에 있는 하이랜드파크입니다.

현지 시각으로 4일 오전 10시부터 독립기념일을 기념하는 퍼레이드가 시작됐는데, 행사 시작 10여 분 만에 총성이 울리기 시작했습니다.

경찰은 총격범이 인근 건물 옥상에서 퍼레이드 행렬을 향해 총기를 무차별 난사한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옥상에서는 용의자가 사용한 것으로 추정되는 고성능 소총 1정이 발견됐습니다.

총격 사건이 발생하자 시민 수백 명이 대피하면서 큰 혼란이 빚어졌고, 퍼레이드 행사도 중단됐습니다.

당시 목격자의 말 들어보시죠

[가르시아 / 목격자 : 총 소리가 '두두두' 이어지는 걸 들었어요. 그리곤 재장전하고 또 총성이 들리더니 사람들이 소리 지르고 도망쳤어요]

[알렉산더 / 목격자 : 처음엔 해군이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면서 예총으로 쏜 건 줄 알았어요. 그런데 사람들이 막 뛰더라고요. 저도 아들을 안고 도망쳤습니다.]

경찰은 최소 6명이 사망했다고 확인했으나 부상자 중에 중상자가 있어 사망자는 늘어날 수 있습니다.

근처 노스쇼어대 병원은 부상자가 36명 이상이라며 대다수는 총상을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하이랜드파크 병원은 사건 피해자 26명을 받아 치료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앵커]
총격 사건이 벌어질 당시 찍힌 영상이 있다고요?

[기자]
네, 로이터통신이 제보 영상을 입수해 보도했는데, 총격 사건이 벌어진 현장과 아주 가까운 지점은 아닙니다.

영상을 보면 성조기를 손에 쥔 어린이들을 비롯해 가족들이 퍼레이드 행렬에 늘어서 있고, 기념일을 맞아 다소 들뜬 분위기인 걸 볼 수 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멀리서 총성이 들리고 잠시후 사이렌 소리도 이어집니다.

당시 현장 상황 한 번 보시죠.

총성이 들린 이후 처음엔 시민들이 긴가민가하다 대피하기 시작하는데요.

영상이 담긴 건 여기까지입니다.

[앵커]
20대 백인이 유력한 용의자로 체포됐다죠?

[기자]
네, 그렇습니다.

하이랜드파크 경찰은 이 지역 출신인 22살 백인 남성 로버트 크리모 3세를 유력한 용의자로 특정해 체포했습니다.

시카고 선타임스에 따르면 경찰은 크리모 3세를 시카고 외부 고속도로에서 발견해 충돌 없이 붙잡았다고 밝혔습니다.

범행 동기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총격이 벌어진 하이랜드파크는 시카고에서 북쪽으로 40킬로미터 떨어진 부유한 마을입니다.

미국 통계청에 따르면 주민 3만 명 중 90% 정도가 백인입니다.

지금까지 국제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YTN 김원배 (wb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