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브라질 리우 경찰-범죄조직 총격전...20여 명 사망

실시간 주요뉴스

브라질 리우 경찰-범죄조직 총격전...20여 명 사망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빈민가에서 현지 시간 24일 경찰과 범죄조직 간에 총격전이 벌어져 최소한 22명이 사망했습니다.

경찰은 범죄조직인 '코만두 베르멜류'의 두목을 검거하기 위해 리우시 북부 빌라 크루제이루 빈민가에서 수색 작전을 진행했으며, 새벽 4시쯤부터 시작된 총격전은 종일 계속됐습니다.

사망자 가운데 12명은 범죄조직원, 1명은 40대 여성 주민으로 확인됐고 나머지 9명의 신원은 조사 중입니다.

또 경찰관 1명과 범죄조직원 2명, 주민 2명이 총상을 입고 치료를 받고 있다고 경찰은 전했습니다.

헬기와 장갑차까지 동원된 경찰의 작전으로 10여 개 학교가 임시 휴교했으며, 총격전이 확대되면서 상가도 영업을 중단했습니다.

브라질의 비정부기구 '포구 크루자두'는 지난달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올해 들어 4월 10일까지 100일 동안 리우시 일대에서 1천 번가량의 총격전이 일어나 300명 가까이 숨졌다고 전했습니다.

총격전 가운데 3분의 1 정도는 경찰의 범죄조직 단속 과정에서 일어났고, 나머지는 경쟁 관계에 있는 범죄조직 간의 충돌이었습니다.

브라질 당국은 중무장 경찰 병력을 동원해 빈민가를 중심으로 '범죄조직과의 전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YTN 임수근 (sgl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