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 반대' 터키에 대표단 파견

실시간 주요뉴스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 반대' 터키에 대표단 파견
페카 하비스토 핀란드 외무장관은 현지시각 24일 핀란드와 스웨덴은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 가입에 대한 터키의 반대를 해결하기 위해 터키 수도 앙카라에 대표단을 보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하비스토 외무장관은 스위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 연차총회, 다보스포럼에서 오는 25일 대표단을 보낼 것이라고 밝히고 대화는 계속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핀란드와 스웨덴은 70여 년간 중립 노선을 지키며 나토에 가입하지 않은 채 협력 관계만 유지하다가 우크라이나 전쟁을 계기로 나토 가입을 결정해 신청서를 제출했습니다.

양국의 가입을 위해서는 나토 30개 회원국이 모두 찬성해야 하는데, 나토 회원국인 터키는 핀란드와 스웨덴이 쿠르드족 무장단체의 온상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부정적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