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中 "야생동물은 잠재적 바이러스 발원지"...동물방역법 강화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中 "야생동물은 잠재적 바이러스 발원지"...동물방역법 강화

2021년 01월 24일 13시 3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中 "야생동물은 잠재적 바이러스 발원지"...동물방역법 강화
코로나19 대유행을 놓고 '중국 책임론'이 이어지는 가운데 중국 정부가 동물방역법을 고쳐 야생동물 관리를 철저히 하기로 했습니다.

신화망 등 중국 매체는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가 최근 회의에서 동물방역법 수정 초안을 채택해 오는 5월부터 시행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새 동물방역법은 동물 또는 동물 관련 제품을 매매하는 대형유통시장의 경우 관련 부처가 규정한 동물방역 조건에 충족해야 하며 감독과 검사를 수시로 받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전인대 측은 "야생동물은 인간이 전염병에 걸리는 잠재적 발원지이자 전파 수단으로 이번 법은 야생 동물의 검역을 강화하고 야생동물과 인간 사이의 전염병 전파를 막는 데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습니다.

중국에서는 지난해 1월 후베이성 우한에서 대규모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뒤 당시 지역 수산시장에서 식자재로 팔던 야생동물을 통해 바이러스가 전파됐을 가능성이 제기됐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