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영국, 다음 주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 개시 전망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영국, 다음 주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 개시 전망

2020년 12월 03일 01시 3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영국, 다음 주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 개시 전망
영국 정부가 세계 최초로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을 승인함에 따라 다음 주부터 백신 접종이 개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현지시간으로 2일 BBC 방송에 따르면 맷 행콕 영국 보건장관은 이날 "화이자 백신이 벨기에에서 만들어지면 가능한 한 빨리 접종이 시작될 것"이라며 "첫 번째 물량이 다음 주에, 이후 수백만 개가 이달 내에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다만 대규모 접종은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이뤄질 것이라면서 "누구나 내년 여름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백신이 제공하는 보호는 궁극적으로 우리의 삶을 되찾고, 다시 경제가 움직이게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유럽 등 다른 나라에서 영국이 안전성에 대한 충분한 검증 없이 백신을 승인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자 영국 규제당국은 즉각 반박했습니다.

화이자 백신 승인을 정부에 권고한 독립 규제기관인 의약품건강관리제품규제청, MHRA은 신속한 승인에도 불구하고 안전 관련 기존의 높은 기준을 그대로 적용했다고 밝혔습니다.

MHRA 청장인 준 레인 박사는 "대중의 안전이 항상 우선"이라면서, 이미 수개월 전부터 백신 승인에 관한 준비를 진행해왔기 때문에 신속한 결정이 나올 수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