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719명| 완치 10,531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1,005,305명
중국 전문가 "한국의 코로나19 예방의식 등 배워야"
Posted : 2020-04-10 22:30
중국 최고의 호흡기 질병 권위자인 중난산 중국공정원 원사가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에서 배울 점이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중 원사는 10일 중국 방송프로그램에서 이종구 서울대 의대 가정의학과 교수로부터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에 대한 설명을 듣고 "인상 깊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베이징일보 등이 전했습니다.

중 원사는 "한국은 정부와 대중 모두 예방의식이 강해 중국이 배워야 할 점"이라면서 "한국은 우선 예방을 잘 하고, 환자 추적과 조기발견에 주의를 기울인다"고 밝혔습니다.

이어서 "한국은 감염원 검사 등을 중국보다 잘 하고 빅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확진자를 신속히 격리할 수 있다"면서 "한국 방역의 특징은 조기발견, 조기추적, 조기진단, 조기격리이며 이는 배울 만하다"고 말했습니다.

베이징일보에 따르면 이번 방송은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가 중 원사와 이 교수를 온라인 상에서 초청하는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중 원사는 한국 측에 '중국의 코로나19 대응 경험'에 대한 파워포인트 자료를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