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719명| 완치 10,531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1,005,305명
"日, 1년 연기된 도쿄올림픽 내년 7월 23일 개막...IOC와 합의"
Posted : 2020-03-30 22:26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으로 1년 정도 연기된 도쿄올림픽이 내년 7월 23일 개막하는 것으로 결정됐습니다.

또 패럴림픽은 한 달 뒤인 8월 24일 개막합니다.

국제부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박철원 기자!

이미 지난 24일 오는 7월 열릴 예정이던 도쿄올림픽이 1년 연기됐는데요.

내년 7월 23일 개막하는 것으로 최종 결정됐다죠?

[기자]
일본의 모리 요시로 올림픽조직위원회 위원장은 오늘 저녁 8시 30분 도쿄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년 연기된 도쿄올림픽을 내년 7월 23일 개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패럴림픽은 내년 8월 24일 개막이 결정됐습니다.

올해 하계올림픽은 오는 7월 24일 개막해 17일 동안, 패럴림픽은 8월 25일 개막해 13일 동안 치러질 예정이었습니다.

그러나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면서 원래 일정대로 개최하기가 어렵게 됐습니다.

그러자 개최국인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지난 24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 IOC 위원장과의 전화회담에서 '1년 정도' 연기를 제안했습니다.

이에 대해 바흐 위원장이 전격 동의하면서 설왕설래하던 도쿄올림픽 연기설에 종지부를 찍었습니다.

당시 아베 총리는 코로나19로 인해 대회가 취소되는 것을 막고 내년 여름까지는 대회가 반드시 개막돼야 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습니다.

이후 도쿄도와 대회조직위원회 등은 새 일정을 확정하기 위해 IOC와 협의했습니다.

대회조직위원회 등 일본 측은 최근 대회가 금요일에 개막하는 경우가 많은 점을 고려해 금요일인 내년 7월 23일을 새로운 개막일로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일본 정부는 혹서기를 피해 내년 봄인 5~6월에 개최하는 방안도 한때 검토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 수습이 지연될 경우 또다시 취소·연기 문제가 불거질 것을 우려해 7~8월에 개최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또 내년 7월 23일 개막할 경우 원래 대회 계획과 비슷한 골격이어서 일정 등을 조정하기가 상대적으로 수월한 점을 우선 고려한 것으로 보입니다.

또 여름 방학 기간이어서 8만여 명에 달하는 자원봉사자를 구하기 쉬운 점도 내년 7~8월을 고려한 주요 이유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오는 5월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치러질 예정이었던 올림픽 전초전 성격의 국제육상대회인 '골든 그랑프리 대회'도 연기하기로 했다고 NHK는 보도했습니다.

지금까지 국제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