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중국, '코로나19 확산' 이란·이탈리아 지원 나서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중국, '코로나19 확산' 이란·이탈리아 지원 나서

2020년 02월 28일 23시 5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중국, '코로나19 확산' 이란·이탈리아 지원 나서
중국이 코로나19 확산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친중 국가' 이란과 이탈리아에 대한 지원에 나섰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28일 중국판 카카오톡인 공식 위챗 계정을 통해 왕이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이날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과 루이지 디 마이오 외무장관과의 통화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왕이 국무위원은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과의 통화에서 "중국에서 코로나19가 발생했을 때, 이란이 전 세계에서 가장 먼저 위문을 보냈다"면서 "근심·고난을 함께 한다는 것을 실제 행동으로 보여줬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어서 "중국 인민은 이란 인민과 함께 어려운 시기를 이겨내고 싶다"면서 "중국은 이미 이란에 핵산진단키트와 의료설비를 긴급 기증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질병 예방통제, 의료 응급처치 등 이란의 필요에 근거해 힘이 닿는 한 돕고 싶다"면서 추가지원 의사를 보였습니다.

왕이 국무위원은 디 마이오 이탈리아 외무장관과의 통화에서도 "중국은 이탈리아의 수요에 근거해 힘이 닿는 한 돕고 싶다"면서 "이탈리아와 전문영역에서의 소통을 강화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