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423명| 완치 13,352명| 사망 301명| 검사 누적 1,589,780명
독일 '낮술' 취한 너구리 등장...시민들 관심 집중
Posted : 2019-12-15 04:18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독일 한 도시에서 너구리가 대낮에 술에 취한 채 나타나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습니다

이 너구리는 사람들이 마시다 남긴 와인 음료를 마시고 술에 취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동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독일 중부 에르푸르트 거리,

너구리 한 마리가 갑자기 나타나 비틀거리며 거리를 걷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신기한 광경에 사진을 찍으며 관심을 보여도 무관심한 듯 흔들흔들 걸음을 옮깁니다

녹색 운동화를 보자 킁킁거리며 잠시 관심을 보이기도 합니다

[에르푸르트 시민 : 너구리는 상당히 외로워 보였습니다. 약품에 중독되거나 술에 취한 것으로 의심됩니다.]

이 너구리는 시민들이 마시다 남긴 와인 음료 '글뤼바인'을 훔쳐 먹다가 술에 취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글뤼바인'은 와인에 과일 등을 넣고 끓여 따뜻하게 마시는 것으로 알콜도수 8% 전후이며 이 지역 크리스마스 시장에서 인기를 끄는 음료입니다

가쁜 숨을 몰아쉬며 간신히 걷던 너구리는 상점 입구 계단에 올라 잠에 빠졌습니다

[에르푸르트 시민 : 소방관들이 도착하자 너구리가 잠에서 깼습니다. 소방관들은 너구리를 포획해 우리에 넣은 뒤 떠났습니다.]

소방관들의 체포에 맞서 손을 물며 저항했던 너구리는 동물보호소로 넘겨졌지만 급성 전염병의 위험 때문에 결국 안락사 처리됐습니다

이 도시에서는 지난해에도 술에 취한 고슴도치 2마리가 발견돼 사람들의 이목을 끌기도 했습니다

YTN 이동우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