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아베 "韓 전략적 관점에서 판단한 것"
Posted : 2019-11-22 19:33
아베 "北 대응 위해 한미일 연대 매우 중요"
"한미일 연대해 엄중한 상황에 대처하고 싶다"
"韓으로부터 WTO 프로세스 중단 통보받아"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일본 정부도 일제히 입장을 밝혔습니다.

한일, 그리고 한미일의 확실한 연대를 강조했습니다.

도쿄 연결합니다. 황보연 특파원!

아베 일본 총리가 입장을 밝혔나요?

[기자]
아베 일본 총리가 오후 6시 반쯤 한국 정부 결정에 대해 입장을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북한에 대한 대응을 위해서 한일 그리고 한미일의 연대 협력은 굉장히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번에 한국도 이런 전략적인 관점에서 판단한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고노 외무상은 북한과 주변국에 잘못된 메시지를 주지 않고 확실하게 한미일이 연대해서 엄중한 안전보장 상황에 대응해 나가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모테기 외무상은 반도체 소재 등 3개 품목과 관련해 한국 측으로부터 세계무역기구, WTO 프로세스를 중단한다는 통보가 있었다며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즉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 문제를 WTO에서 다투는 문제에 대해 한국 정부가 철회 입장을 먼저 밝혔다는 것입니다.

모테기 외무상은 이를 계기로 수출 규제 문제와 관련해 앞으로 당국 간 대화가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한국이 조건부로 지소미아 종료 통보를 연장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당초 한국 정부 내에서는 지소미아를 예정대로 종료하려는 강경 기류가 흘렀지만, 미국이 적극적으로 개입하면서 분위기가 바뀐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습니다.

전문가들은 한국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를 미룬 배경을 크게 두 가지로 꼽고 있습니다.

우선 지소미아 연장에 대한 미국의 의지가 생각보다 강했기 때문에 한국이나 일본이 이를 무시하기 어려웠을 것이란 분석을 내놨습니다.

한국의 경우 북핵 문제 그리고 방위비 협상 등 미국과 협력할 부분이 많은 점과 일본 역시 무역협정, 미군 기지 이전 문제 등 현안이 많이 걸려 있기 때문에 미국을 의식하지 않을 수 없었다는 얘기입니다.

또 한 가지는 한국 정부가 지소미아 종료로 인해 안보상 실질적으로 타격을 받을 수 있는 부분이 있는 만큼 국익을 우선 고려한 부분도 있을 것이란 관측도 나왔습니다.

지금까지 도쿄에서 YTN 황보연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