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알츠하이머 예방법 나오나?"...美 연구팀, 원인물질 방지법 실마리 찾아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알츠하이머 예방법 나오나?"...美 연구팀, 원인물질 방지법 실마리 찾아

2019년 08월 23일 22시 4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미국 연구팀이 노인성 치매의 최대 원인으로 꼽히는 알츠하이머병을 예방할 수 있는 실마리를 찾아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미국 어바인 캘리포니아대의 킴 그린 부교수팀은 과학저널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스' 최근호에 발표한 보고서에서 두뇌의 면역세포 조절을 통해 알츠하이머의 예방 가능성을 발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알츠하이머 환자의 뇌 신경세포에는 변형된 베타 아밀로이드 단백질 플라크가 형성되는 것이 특징인데, 뇌의 신경교세포의 일종인 미세아교세포를 제거하면, 이 플라크가 전혀 형성되지 않는 것을 확인했다고 연구팀은 밝혔습니다.

연구팀은 면역조절과도 관련이 있는 미세아교세포의 발현유도 신호를 차단하는 생쥐 실험에서 미세아교세포가 사라진 뇌 부위에서 아밀로이드 플라크가 전혀 형성되지 않는다는 것이 확인됐다며, 이 세포가 알츠하이머병이 진행되는데 필수요소라는 의미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린 교수는 미세아교세포를 모두 제거할 수는 없지만, 목표에 따라 미세아교세포를 제어하는 치료법을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알츠하이머병은 노인성 치매의 최대 원인으로 꼽히지만, 아직 이렇다 할 치료 약은 없어서 이번 발견이 새로운 약 개발로 이어질지 주목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