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화웨이 창업자 런정페이, 중국 기업가 영향력 1위"
Posted : 2019-04-18 12:06
세계 1위 통신장비업체이자 스마트폰 제조업체인 화웨이의 창업자인 런정페이 회장이 포천 중국판이 선정한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기업가로 뽑혔습니다.

이어 텐센트의 창업자이자 CEO인 마화텅이 2위를 차지했고, 타이캉보험 창업자 천둥성이 3위, 알리바바의 마윈 회장이 4위였다고 차이나데일리가 보도했습니다.

40세인 메이퇀 CEO 왕싱은 가장 영향력 있는 기업인 10명 가운데 가장 젊었습니다.

전자업체인 거리의 둥밍주 회장은 7위에 올라 여성으로서는 유일하게 10위권에 들었습니다.

부동산 기업 헝다의 쉬자인 회장과 전자업체 샤오미의 창업자 레이쥔도 10위 안에 포함됐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