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北, 지난달 탄도미사일 발사 시설물 파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6-07 22:10
앵커

북한이 지난달 중순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를 위한 시설물 일부를 파괴했다고 북한 전문매체 38노스가 밝혔습니다.

38노스는 이번 조치가 장거리 미사일 계획 중단에 대한 진지함을 알리기 위한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북한 평안북도 구성 시 이하리에 있는 미사일 시험장 위성사진입니다.

지난해 3월에는 미사일을 고정하는 시험대와 유류 저장소, 운반통로 등이 설치돼 있었습니다.

하지만 지난달 촬영한 사진을 보면 미사일 시험대와 유류 저장소 등 육상 시설물이 모두 사라졌습니다.

북한 전문매체 38노스는 북한이 지난달 중순 이하리 미사일 시험장 시설물에 대한 파괴작업을 벌였다고 보도했습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4월 핵실험과 대륙간탄도미사일, ICBM 시험발사 중단을 선언한 지 20여 일 만에 조치입니다.

그동안 이 시험장에서는 고체연료형 미사일 개발이 집중적으로 이루어졌고, 준중거리 미사일 '북극성2'가 발사된 바 있습니다.

38노스는 북한의 시설물 파괴는 장거리 미사일 시험 중단에 대한 진지함을 알리기 위한 조치라고 평가했습니다.

다만 앞으로 더 큰 후속 조치가 뒤따를지는 불투명하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이 그동안 이동식발사대를 여러 대 개발하며 고정발사대 파괴에 대한 실효성 문제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북미회담을 앞두고 다시 한 번 비핵화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YTN 김선희[sunny@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