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일 진보학자, "독도 한국 땅임을 확실히 해야"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일 진보학자, "독도 한국 땅임을 확실히 해야"

2011년 10월 21일 17시 5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일 진보학자, "독도 한국 땅임을 확실히 해야"
한일 양국 정부가 일본군 위안부 문제와 함께 독도 문제도 논의해 독도가 한국땅이라는 점을 확실히 할 필요가 있다는 주장이 일본에서 제기됐습니다.

오늘 도쿄 한국문화원에서 주일 한국대사관과 도쿄대대학원 현대한국연구센터가 공동 주최한 '공생협력의 한일관계 포럼'에서 와다 하루키 도쿄대 명예교수가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일본 내에서 진보적인 학자로 잘 알려진 와다 교수는 "일본 정부가 위안부 문제는 1965년 청구권협정으로 해결됐다는 답변을 되풀이하는 것만으로 한국 정부가 요구하는 외교 협상을 거부할 수는 없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한일 외교 당국이 독도 문제를 제대로 논의하지 않아 한일관계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이 문제도 함께 논의해서 해결 방안을 찾을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최근 일본 중년 여성뿐만 아니라 젊은이 사이에서 일고 있는 한류 현상이 갖는 의미에 대해서도 양국 전문가들의 논의가 이뤄졌습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국 대사관이 주최한 포럼에 참석한 마에하라 세이지 일본 민주당 정책조사회장은 "일한 간에는 여러 가지 갈등 요인이 있긴 하지만 그런 문제들을 잘 관리해 갈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