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551명| 완치 12,348명| 사망 289명| 검사 누적 1,431,316명
뉴질랜드서 일본 학생 '왕따' 공격받아 뇌수술
Posted : 2009-07-05 11:11
뉴질랜드의 한 고등학교에서 일본계 학생이 현지 학생들로부터 인종차별이 동기가 된 것으로 보이는 '왕따' 공격으로 크게 다쳐 뇌수술을 받았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올해 14살인 료타로 라이트군은 지난달 30일 와이카토 지역 토코로아에 있는 포레스트 뷰 고등학교에서 4명의 학생들로부터 공격을 받은 뒤 생명이 위독한 상황에서 병원으로 이송돼 긴급 뇌수술을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료타로의 아버지 류웰린 씨는 지난 몇 주 동안 아들이 4명의 학생으로부터 인종차별적인 괴롭힘을 받아왔는데 사건 당일 친구가 공격받는 것을 보고 아들이 막으려다 집단 구타를 당했다고 말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