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전현희 표적 감사 의혹' 유병호, 내일 공수처 출석

실시간 주요뉴스

'전현희 표적 감사 의혹' 유병호, 내일 공수처 출석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에 대한 감사원 '표적 감사' 의혹의 핵심 인물 유병호 사무총장이 내일(9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에 출석합니다.

공수처 특별수사본부는 내일 오전 10시, 유 사무총장을 직권남용 등 혐의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할 예정입니다.

유 사무총장은 임기가 보장된 전 전 위원장의 사퇴를 압박하기 위해 권익위 내부 제보를 바탕으로 '표적 감사'를 하고, 주심 감사위원 최종 결재 없이 감사 보고서를 위법하게 시행·공개한 혐의를 받습니다.

공수처는 지난 10월부터 유 사무총장에게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라고 5차례 통보하고 체포 영장 청구 가능성도 언급했지만, 유 사무총장 측이 이달 초 출석하겠다는 뜻을 밝히면서 소환 일정을 조율해 왔습니다.

앞서 감사원은 지난해 8월, 전 전 위원장의 상습 지각 등 복무 기강 해이 제보를 받았다면서 13가지 의혹에 관해 특별 감사를 벌였습니다.

이에 전 전 위원장은 자신의 사퇴를 압박하기 위해 감사원이 자작극 형식의 조작 감사를 벌였다며, 최재해 감사원장과 유 사무총장 등을 공수처에 고발했습니다.



YTN 권민석 (minseok2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