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성 '공갈' 혐의로 후배 야구선수 고소

김하성 '공갈' 혐의로 후배 야구선수 고소

2023.12.07. 오후 10:1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미국 프로야구 샌디에이고의 김하성이 협박을 당해 돈을 뜯겼다며 국내에서 함께 뛰었던 후배 야구 선수를 경찰에 고소했습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달 27일 공갈과 공갈미수 혐의로 전직 야구선수 A 씨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했습니다.

김하성은 2년 전 서울 강남의 술집에서 A 씨와 몸싸움을 벌인 뒤 거액의 합의금을 줬는데, 계속해서 금품을 요구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YTN 우종훈 (hun9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